LIECHTI 관련 정보

1865년에 설립된 Liechti는 지난 30년간 고속 에어포일 가공을 위한 싱글 및 멀티 스핀들 밀링 기계를 전문적으로 생산해 왔습니다. Liechti는 항공우주 및 발전 산업에서 사용되는 터빈 부품을 위한 가공 솔루션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이 분야에서 Liechti는 에어포일 전용 기계, 소프트웨어, 공정 엔지니어링, 툴링을 포함하는 종합 턴키 솔루션 전문가로 인정받고 있습니다. 스위스 랑나우 본사에서 근무하는 고도로 숙련된 120명의 직원들이 프로젝트 단위로 시장과 고객의 요구사항을 충족하고 최고 수준의 기술력을 유지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4대에 걸쳐 가족 소유 기업으로 운영되어온 Liechti가 2014년 Georg Fischer AG의 일원이 되었고, 현재 GF Machining Solutions의 계열사입니다.

headquarter-liechti
headquarter-liechti-side

오늘날 Liechti Engineering은 정밀 프로파일용 생산 솔루션으로 항공기 엔진 및 발전 분야의 글로벌 리더로 인정받고 있습니다.

4대에 걸쳐 가족 소유 기업으로 운영되어온 Liechti가 2014년 GF machining solutions의 계열사가 되었습니다.

2008년 g-technology을 적용한 최초의 Turbomill을 출시했습니다. Turbomill g의 출시와 함께 다시 한 번 탁월한 혁신성을 보여주었습니다.

2002년 시장 상황에 발맞추어 g-Mill 550을 출시했습니다. 적용 범위는 매우 광범위하고 생산성은 더욱 향상되었습니다.

1997년 Turboblisk가 Liechti의 성공적인 역사에서 새로운 이정표를 새웠습니다. 이 혁신적인 기계는 고도로 동적인 5축 및 6축 가공을 지원합니다. 그리고 언제나처럼 Liechti Engineering은 생산 효율의 향상에 중점을 두었습니다.

1994년 중간 크기의 터빈 부품을 위한 최초의 5축 밀링 머시닝 센터인 Turbomill을 출시했습니다. Turbomill은 대량 생산을 통해 큰 성공을 거두었습니다.

1987년 블레이드 전용 CAM 프로그래밍 소프트웨어인 Turbosoft plus를 출시했습니다.

1983년 터빈 블레이드나 임펠러 같은 복잡한 곡면의 HSC 가공을 위한 싱글 및 멀티 스핀들 밀링 기계를 전문으로 생산하기 시작했습니다.

1865년 스위스 에멘탈 지방의 랑나우에서 가족 소유 기업으로 설립되었습니다.